NH농협은행-서울신용보증재단, 2021년 '농협은행 특별출연 업무협약' 체결

김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21/01/15 [17:25]

NH농협은행-서울신용보증재단, 2021년 '농협은행 특별출연 업무협약' 체결

김보미 기자 | 입력 : 2021/01/15 [17:25]

▲ NH농협은행 서울영업본부(본부장 이석용)는 서울신용보증재단(상임이사 엄창석)과 '특별출연 업무협약'을 지난 15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서울신용보증재단 사업전략부문 엄창석 상임이사(왼쪽)와 NH농협은행 이석용 서울영업본부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NH농협은행 서울영업본부(본부장 이석용)는 서울신용보증재단(상임이사 엄창석)과 '특별출연 업무협약'을 지난 15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NH농협은행은 본 협약에 따라 서울신용보증재단에 50억 원을 특별출연하고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서울시 소기업과 소상공인에게 연 1% 초반대 저금리 대출을 공급하게 된다.

 

한편, 서울신용보증재단에서는 보증비율 및 보증료를 우대하여 이들의 경제적 부담을 최소화하기로 하였다.

 

이석용 NH농협은행 서울영업본부장은 “금년에는 전년보다 특별출연 금액을 5억 원 증액했으며 출연 시기 또한 전년도보다 약 1개월가량 빠른 1월15일에 했다”며 이는 “어려운 소기업, 소상공인들에게 실질적 보탬이 되기 위함이었다”고 밝혔다.

 

아울러 “어려운 때일수록 금융기관이 사회적 책임의식을 갖고 앞장서야 한다”며 “농협은행은 앞으로도 사회적 책무를 다하기 위해 계속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본 협약에 의한 자금지원은 1월18일부터 가능하며 관련 상담 및 문의는 서울 관내 NH농협은행 전 영업점에서 가능하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2월 둘째주 주간현대 1170호 헤드라인 뉴스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