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생산성경영시스템(PMS)’ 인증 심사서 레벨 7 획득

송경 기자 | 기사입력 2020/04/10 [16:57]

대한항공, ‘생산성경영시스템(PMS)’ 인증 심사서 레벨 7 획득

송경 기자 | 입력 : 2020/04/10 [16:57]

4차 산업혁명 흐름 반영한 선진 생산성 경영시스템의 인증 규격 획득

성장전략 수립, 업무혁신, 스마트 워크 환경 구축 등 높은 평가 받아

 

▲ 대한항공은 '생산성경영시스템(PMS)' 인증 심사에서 레벨 7을 획득했다. 사진은 대한항공 항공우주사업본부장 박정우 전무(왼쪽)와 한국생산성본부 이진환 생산성혁신연구소장.

 

대한항공은 자사 항공우주사업본부가 지난 4월6일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생산성본부가 주관하는 생산성경영시스템(PMS) 인증 심사에서 ‘레벨(Level) 7’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PMS 인증은 기업의 생산성 경영 시스템 수준을 진단하는 척도로 대한항공이 인증받은 레벨7은 환경 변화에 신속하고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는 경영시스템을 갖춘 기업에게 주어지는 업계 최고 수준의 등급이다.

 

이번 인증에서 대한항공은 지난 2017년 ‘레벨 6+’에 이어 심사 7개 항목 중 리더십, 혁신, 고객, 측정·분석 및 지식관리, 인적자원, 프로세스 등 6개 부문에서 모두 ‘레벨7’을 획득했다.

 

대한항공이 연구개발과 시장 개발을 통한 성장전략 수립, 업무혁신, G-Suite 도입 및 생산실행 시스템(MES)를 통한 스마트 워크 환경 구축 등에 전사적 노력을 기울인 점이 이번 인증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번 PMS 인증에서는 4차 산업 혁명의 흐름을 반영, 말콤 볼드리지 등 글로벌 선진 경영 모델을 기반으로 인증 규격이 개정됐다. 대한항공이 새로운 인증 규격으로 최고 수준의 레벨을 획득한 것은 생산성 경영시스템이 고도화 되고 있음을 의미한다.

 

대한항공은 이번 생산성경영시스템 인증을 계기로 항공우주산업을 선도하는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하기 위해 환경 변화에 신속하고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는 선진 경영시스템이 정착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7월 첫째주 주간현대 1149호 헤드라인 뉴스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