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 수소 에너지 관련 기업 범한퓨얼셀에 100억 투자

김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20/02/21 [16:40]

IBK기업은행, 수소 에너지 관련 기업 범한퓨얼셀에 100억 투자

김보미 기자 | 입력 : 2020/02/21 [16:40]

▲ IBK기업은행은 'IBK-KIP 성장디딤돌 제1호 사모펀드'의 투자기업으로 범한퓨얼셀을 선정하고 투자를 완료했다고 19일 밝혔다.

 

IBK기업은행(은행장 윤종원)은 ‘IBK-KIP 성장디딤돌 제일호 사모펀드(PEF)’의 투자기업으로 범한퓨얼셀(대표 정영식)을 선정하고 투자를 완료했다고 19일 밝혔다.
 
투자금액은 100억 원으로, 범한퓨얼셀의 상환전환우선주와 구주를 인수하는 형태다.

 

범한퓨얼셀은 군수용‧건물용 수소연료전지 발전시스템 설계·제조, 수소충전소 시공 사업을 영위하고 있는 중소기업이다. 모기업 범한산업에서 2019년 분할 설립됐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수소연료전지 발전시스템 분야에서 우수한 기술력을 가진 기업”이라며, “정부의 수소경제 활성화 정책에 힘입어 향후 빠른 성장이 기대되는 기업”이라고 투자 이유를 설명했다.


또 “연료전지 산업은 기계‧화학‧전자‧재료 등 여러 분야의 전문기술이 필요한 융복합 산업으로 진입장벽이 높고 고부가가치를 창출하는 산업”이라며, “향후 IPO를 통해 투자수익을 실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번 투자의 재원이 된 IBK-KIP 성장디딤돌 제일호 사모펀드는 성장 가능성이 높은 중소‧중견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한국투자파트너스와 공동으로 조성한 사모펀드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윤종원 은행장이 신성장산업의 경쟁력 향상을 위한 모험자본 공급과 성장단계별 지원에 적극적으로 나설 것을 주문했다”며, ”앞으로도 기술력과 성장 잠재력이 높은 기업에 대한 투자를 통해 혁신 중소기업의 도약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4월 첫째주 주간현대 1137호 헤드라인 뉴스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