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은행권 최초 5년 연속 KS-CQI 콜센터 품질지수 1위

김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19/10/18 [15:56]

신한은행, 은행권 최초 5년 연속 KS-CQI 콜센터 품질지수 1위

김보미 기자 | 입력 : 2019/10/18 [15:56]

고객별로 최적화된 초맞춤형 상담서비스를 통한 국내 최고 수준의 컨택서비스 제공

한국표준협회(KSA)와 한국능률협회컨설팅(KMAC) 조사에서 모두 우수콜센터 선정

 

▲ 17일 한국표준협회 주관으로 서울 중구 을지로 소재 롯데호텔에서 진행된 ‘2019년 KS-CQI 콜센터품질지수 인증수여식'에서 신한은행 문봉기 디지털사업본부장(왼쪽)과 한국표준협회 이상진 회장(오른쪽)이 기념촬영하는 모습.

 

신한은행은 한국표준협회(KSA)가 주관하는 ‘2019 KS-CQI 콜센터 품질지수’에서 은행권 최초로 5년 연속 1위를 수상했다고 밝혔다.

 

신한은행은 ▲초맞춤형 상담서비스 ▲대고객 통지업무 자동화 ▲인공지능 기반 상담품질관리 등 탁월한 고객경험을 제공하고 고객들이 편리하게 은행을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한 점을 인정받아 1위를 수상했다.

 

신한은행은 ‘일상 생활속에 녹아든 금융, With 신한’이라는 슬로건 아래 ▲최적의 상담사를 찾아주는 지능형 연결서비스 ▲목소리를 통한 간편 본인확인 ▲IoT와 연계한 AI 컨시어지 서비스 등 다양한 프로젝트도 준비하고 있다.

 

신한은행 고객상담센터 관계자는 “급속히 변화하는 디지털 생태계에서 변하지 않는 가치는 고객중심이며, AI기술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고객과 연결하고 궁극적으로 고객의 대기시간을 ‘Zero’로 만드는 것이 목표”라며 “앞으로도 업계를 선도하고 혁신적인 상담서비스를 통해 차별적인 고객경험을 실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신한은행은 한국표준협회(KSA) 조사결과 외에도 상반기 한국능률협회컨설팅(KMAC) 주관 서비스품질지수(KSQI)에서 시중은행 중 유일하게 16년 연속 우수콜센터로 선정되어 2019년 대외기관 평가 콜센터 부문에서 모두 1위를 석권하는 영예를 안았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11월 셋째주 주간현대 1120호 헤드라인 뉴스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