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연합회, ‘한‧몽골 금융협력 포럼’ 개최

김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19/09/20 [17:23]

은행연합회, ‘한‧몽골 금융협력 포럼’ 개최

김보미 기자 | 입력 : 2019/09/20 [17:23]

▲ (왼쪽에서 앞줄 네 번째부터) 최재영 국제금융센터 원장, 손상호 금융연구원장, 유광열 금융감독원 수석부원장, 김태영 은행연합회장, 몽골중앙은행 략스룽(Lkhagvasuren Byadran) 부총재, 몽골은행협회 미뜨레(Medree Balbar) 회장 등 포럼에 참석한 양국 금융권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은행연합회(회장 김태영)는 몽골은행협회[회장 미뜨레 발바(Medree Balbar)]와 20일 서울 명동 은행회관 2층 국제회의실에서 양국의 금융산업 발전방향을 모색하기 위한 ‘한‧몽골 금융협력 포럼’을 개최하였다.


이번 포럼에는 몽골은행협회 미뜨레(Medree Balbar) 회장, 몽골중앙은행 략스룽(Lkhagvasuren Byadran) 부총재 및 3명의 몽골은행 CEO 등 몽골 은행산업 관계자 24명과 금융감독원 유광열 수석부원장 등 한국 금융산업 관계자 70명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 김태영 은행연합회장이 개회사를 하고 있다. 김태영 은행연합회장은 “몽골은 성장 잠재력이 매우 높은 국가로, 한국의 금융산업 발전 경험을 통해 큰 시너지를 낼 수 있도록 적극적인 상호협력이 필요한 시점이다” 라고 밝혔다.    


이 자리에서는 양국의 금융시장 및 은행산업 현황, 핀테크 산업 현황 및 규제 체계 개선방안, 자금세탁방지 및 테러자금조달방지 등 컴플라이언스 이슈와 규제 동향 등 3개 세션에 걸쳐 양국 전문가들의 주제발표와 함께 활발한 토론이 진행되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10월 넷째주 주간현대 1116호 헤드라인 뉴스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