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 ‘IBK 소셜벤처 성장지원 사업’ 지원 기업 선정

김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19/09/06 [17:17]

기업은행, ‘IBK 소셜벤처 성장지원 사업’ 지원 기업 선정

김보미 기자 | 입력 : 2019/09/06 [17:17]

9개 소셜벤처 선정해 사업개발비 1억5천만 원 지원

 

▲ 사진은 5일 을지로 IBK파이낸스타워에서 시상식을 마치고 김창호 기업은행 소비자브랜드그룹 부행장(뒷줄 맨 왼쪽), 김용덕 사회연대은행 대표(뒷줄 오른쪽 네 번째), 시상 기업 대표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IBK기업은행(은행장 김도진)은 5일 을지로 IBK파이낸스타워에서 ‘IBK 소셜벤처 성장지원 사업’ 지원 기업 9개를 선정하고, 시상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IBK 소셜벤처 성장지원 사업’은 혁신적 아이디어를 사업화해 사회문제를 해결하는 소셜벤처와 예비사회적기업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2016년부터 33개 기업에게 총 5억2천만 원의 사업개발비를 지원했다.

 

기업은행은 선정된 9개 기업에 사업개발비 1억5천만 원과 창업·재무컨설팅도 제공한다.

 

대상은 어뮤즈트래블, 에코펄프, 최우수상은 딜리버리랩, 88후드, 우수상은 비욘드넥스트, 학생독립만세, 파란공장, 디스에이블드, 군산밤협동조합이 수상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총 3차에 걸친 심사를 통해 혁신적인 아이디어와 높은 잠재력을 가진 기업을 선정했다”며, “앞으로도 자금여력이나 전문교육이 부족한 소셜벤처를 지속적으로 지원해 사회적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11월 둘째주 주간현대 1119호 헤드라인 뉴스
1/2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