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그룹, 금융권 최초 '융합형 데이터 전문가 과정' 신설

김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19/06/14 [16:35]

하나금융그룹, 금융권 최초 '융합형 데이터 전문가 과정' 신설

김보미 기자 | 입력 : 2019/06/14 [16:35]

금융현장 우수인력, 융합기술원 기술전문가, 서울대 교수진 협업

그룹 관계사들의 공동 참여를 통한 시너지 창출 극대화

데이터 기반 정보회사로서 모든 현장에서 자유롭게 데이터를 활용할 수 있는 문화 조성

김정태 회장, “최고의 역량 갖춰 하나금융의 미래를 밝혀달라” 당부

 

▲ 하나금융그룹은 지난 10일 오후 서울 강남구 소재 르메르디앙 호텔에서 그룹 공동의 '융합형 데이터 전문가 (DxP) 과정'을 신설했다.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사진 두 번째줄 오른쪽에서 다섯 번째), 지성규 KEB하나은행장(사진 맨 앞 줄 오른쪽에서 네 번째), 김정한 하나금융그룹 CDO(사진 두 번째 줄 왼쪽에서 첫 번째)가 입과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하나금융그룹(회장 김정태)은 지난 10일 오후 서울 강남구 소재 르메르디앙 호텔에서 그룹 공동의 '융합형 데이터 전문가 (DxP) 과정'을 신설했다고 11일 밝혔다.

 

'융합형 데이터 전문가(DxP) 과정'은 김형주 서울대 컴퓨터공학부 교수 외 동 대학의 통계학과, 산업공학과, 융합과학기술 대학원 등 데이터 사이언스 관련 학과의 교수진들이 커리큘럼에 참여하는 하나금융그룹만의 전문인력 양성 프로그램이다.

 

데이터 기반의 수익 창출이 가능한 영역을 중심으로 그룹 관계사의 우수직원을 선발, 심층 교육을 통해 전문성을 강화하고, 융합기술원 기술전문가와 1:1 멘토링으로 영업현장의 과제에 대한 디지털 솔루션을 직접 구현하고 적용하는 것을 목표로 추진된다.

 

선발된 임직원은 현업에서 벗어나 약 4개월간의 전일 집합교육을 통해 공학 기반의 전문 역량 강화와, 인공지능 혁신 과제의 직접 수행을 목표로 한 집중연수를 받게 된다.

 

하나금융그룹은 이 과정을 통해 그룹 내 관계사의 세부 조직과 다양한 업무 프로세스를 디지털로 연결하고 상호 간에 시너지를 창출해 빠르게 변화하는 대내외 금융환경에 대응 가능한 역량 확충과 융합형 업무처리 문화 확산을 위한 교두보를 마련하고자 한다.

 

또한, 최고의 교육과정을 수료한 우수인재들이 하나금융그룹의 모든 현장에서 자유롭게 데이터를 활용할 수 있는 문화를 조성하고 그룹 관계사들이 데이터라는 주제로 하나가 되어 현장 중심의 혁신 사업 발굴부터 기술의 개발, 구현, 적용 및 운용에 이르기까지 협업하는 일원화된 체계(DevOps)를 구축해 데이터 기반 정보회사로 나아가는 것이 최종 목표다.

 

이날 행사에는 그룹 내 기술전문 조직인 하나금융융합기술원(원장 김정한, 하나금융그룹 CDO) 소속의 국내/외 석·박사 연구원들이 다수 참석했다. 이들은 이번 양성과정 대상자들이 수행할 데이터 기반의 현장업무 관련 과제들에 대해 지속적인 전문 멘토링을 제공하고, 기술의 구체화 및 기술 자산화를 위해 공동으로 연구하고 다각도로 협업할 예정이다.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은 “하나금융그룹은 데이터를 활용해 손님에게 최고의 경험을 선사하는 ‘데이터 기반 정보회사’가 되어야 한다”며, “'융합형 데이터 전문가(DxP) 과정'에 선발된 직원들은 최고의 역량을 갖춰 하나금융그룹의 미래를 밝혀달라”고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7월 셋째주 주간현대 1104호 헤드라인 뉴스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