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은행, 천안 거주 외국인 위한 '컬처뱅크 5호점' 오픈

김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19/05/21 [13:31]

KEB하나은행, 천안 거주 외국인 위한 '컬처뱅크 5호점' 오픈

김보미 기자 | 입력 : 2019/05/21 [13:31]

천안역 지점에 국내 거주 외국인들의 실질적인 삶의 니즈 해소를 위한 복합 문화공간 조성

교육 및 커뮤니티 클래스, 내·외과 및 치과 무료 의료 서비스, 문화공간 등 다양한 콘텐츠 제공

 

▲ KEB하나은행은 은행 영업점에서 차별화 된 콘텐츠를 함께 경험할 수 있는 복합 문화공간인 '컬처뱅크 5호점'을 천안역지점에 새로 오픈했다고 밝혔다. 개점식에서 지성규 KEB하나은행장과(사진 왼쪽 세 번째) 구본영 천안시장(사진 왼쪽 네 번째), 김월영 천안시의회 부위원장(사진 왼쪽 두 번째), 유영완 천안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 운영위원장(사진 왼쪽 다섯 번째), 성남경 KEB하나은행 천안역지점장(사진 왼쪽 첫 번째), 김전 라파엘나눔 이사장(사진 왼쪽 여섯 번째)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KEB하나은행(은행장 지성규)은 은행 영업점에서 차별화 된 콘텐츠를 함께 경험할 수 있는 복합 문화공간인 '컬처뱅크 5호점'을 천안역지점에 새로 오픈했다고 밝혔다.

 

천안역지점은 KEB하나은행이 방배서래(공예) 1호점, 광화문역(힐링서점) 2호점, 잠실레이크팰리스(가드닝) 3호점, 강남역(라이프스타일편집숍) 4호점에 이어 다섯 번째로 선보이는 컬처뱅크다.

 

이번 5호점은 컬처뱅크 최초로 지방 구도심에 조성됐다. 천안·아산 소재 약 4만여 외국인들의 실질적인 삶의 니즈 해소를 위해 전문 기관과의 제휴로 은행 업무 이외에도 다채로운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먼저 천안시 외국인주민 문화교류 지원센터와 함께 컬처뱅크 내에 조성된 ‘커뮤니티홀’ 등에서 한국어 교육 및 다양한 국가별 커뮤니티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일요일에는 ‘클리닉존’에서 라파엘클리닉 및 지역 의료기관과 함께 치과, 내과, 외과 관련 전문 의료 서비스를 무상으로 제공한다.

 

또한 ‘쿠킹존’, ‘라이브러리’, 그외 공유 오피스 기능을 탑재한 다양한 문화공간을 통해 외국인들의 각종 모임과 문화공연, 벼룩시장 개최 등을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지성규 은행장은 개점식에서 “국내 거주 외국인 200만 명 시대에 진정성 있는 교감을 위한 컬처뱅크 5호점을 개점하게 되어 기쁘다”며 “금융서비스와 문화 콘텐츠가 만난 컬처뱅크 5호점이 외국인과 지역주민들 모두 언제든 찾아와 이용할 수 있는 공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KEB하나은행은 ‘동네와 은행의 새로운 만남’이라는 테마로 앞으로도 해당지역과 밀접한 연관이 있는 특색 있는 문화공간의 컬처뱅크를 계속해 선보일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6월 넷째주 주간현대 1101호 헤드라인 뉴스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