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닝' LA·토론토영화비평가협회 외국어영화상 '쾌거'

문병곤 기자 | 기사입력 2018/12/10 [17:47]

'버닝' LA·토론토영화비평가협회 외국어영화상 '쾌거'

문병곤 기자 | 입력 : 2018/12/10 [17:47]

 

▲ 영화 '버닝' 포스터     © 파인하우스필름


영화 <버닝>이 로스엔젤레스 영화비평가협회(LAFCA)와 토론토 영화비평가협회(TFCA)에서 각각 외국어영화상과 남우조연상 수상자로 지명됐다.

 

지난 9일(현지시간) 로스엔젤레스 영화비평가협회(LAFCA)는 <버닝>을 최우수 외국어영화상 수상자로 발표했다.

 

또한 <버닝>의 배우 스티븐 연은 휴 그랜트를 제치고 남우조연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그는 토론토 영화비평가협회(TFCA)에서도 외국어영화상, 남우조연상 수상자로 지명되는 쾌거를 이루었다.

 

▲ 지난 9일(현지시간) 로스엔젤레스 영화비평가협회(LAFCA)는 <버닝>을 최우수 외국어영화상 수상자로 발표했다.     © 파인하우스필름


로스엔젤레스 영화비평가협회는 최우수 작품상 부문에도 알폰소 쿠아론 감독의 <로마>와 경합을 벌인 작품(runner-up)으로 <버닝>을 선정하기도 했다.

 

한편, 배우 유아인은 <버닝>으로 뉴욕 타임즈에서 선정한 올해의 배우들 중 동양인 배우로는 유일하게 이름을 올리며 유례없는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penfree@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11월 넷째주 주간현대 1164호 헤드라인 뉴스
1/3
광고
광고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