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 콘텐츠제작사업부, 배우 매니지먼트본부 신설

기획사 설립 아닌 신인배우들을 주축으로 구성

문병곤 기자 | 기사입력 2018/12/07 [16:28]

NEW 콘텐츠제작사업부, 배우 매니지먼트본부 신설

기획사 설립 아닌 신인배우들을 주축으로 구성

문병곤 기자 | 입력 : 2018/12/07 [16:28]

▲ 콘텐츠미디어그룹 NEW의 콘텐츠제작사업부가 영화•드라마제작본부에 이어 배우 매니지먼트본부를 신설해 사업영역을 확장한다.     © NEW

 

콘텐츠미디어그룹 NEW의 콘텐츠제작사업부가 영화•드라마제작본부에 이어 배우 매니지먼트본부를 신설해 사업영역을 확장한다.

 

추석대전의 유일한 흥행 블록버스터 영화 <안시성>과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JTBC 드라마 [뷰티 인사이드], [미스 함무라비]를 제작한 NEW 콘텐츠제작사업부 스튜디오앤뉴가 매니지먼트까지 사업영역을 넓힌다. 

 

이번 신사업은 기존 스타배우를 기반으로 한 기획사 설립이 아닌, 신인배우들을 주축으로 구성한다는 점이 특징이다. 

 

이는 최근 엔터테인먼트 업계 내 신선한 얼굴에 대한 갈증을 해소하고, 배우를 꿈꾸는 신인들에게 새로운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를 위해 배우와 회사가 서로를 신뢰할 수 있는 데뷔 및 출연 시스템도 새롭게 구축 할 예정이다. 

 

소속배우들에게는 스튜디오앤뉴 제작 작품에 우선 출연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질 가능성이 높다. 

 

배우 매니지먼트본부 신설에 대해 NEW 콘텐츠제작사업부 스튜디오앤뉴 장경익 대표는 “콘텐츠제작∙유통뿐만 아니라 캐스팅 환경의 변화에도 주목해야 할 필요가 있다”며 “영화∙ 드라마 제작을 바탕으로한 인적자원 확대까지, 사업 포트폴리오 다각화를 통해 전천후 콘텐츠 크리에이터로서의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처럼 NEW 콘텐츠제작사업부 스튜디오앤뉴의 신사업 진출은 전통매체부터 OTT까지 플랫폼확장에 의한 엔터테인먼트콘텐츠 수요 증가에 대응하는 방안 중 하나로 볼 수 있다.

 

한편, NEW 콘텐츠제작사업부 스튜디오앤뉴의 새로운 얼굴이 될 신인배우 오디션 모집을 12월 7일부터 31일까지 진행한다. 오디션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NEW 콘텐츠제작사업부 홈페이지(http://its-new.co.kr/studio) 에서 확인 가능하다. 

 

penfree@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12월 첫째주 주간현대 1165호 헤드라인 뉴스
1/3
광고
광고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