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민중앙교회 이재록 목사가 행한 ‘그루밍 성폭행’

“존경하는 목사님…성령으로 신격화 뒤 성폭행”

김범준 기자 | 기사입력 2018/11/25 [23:12]

만민중앙교회 이재록 목사가 행한 ‘그루밍 성폭행’

“존경하는 목사님…성령으로 신격화 뒤 성폭행”

김범준 기자 | 입력 : 2018/11/25 [23:12]

올 초부터 우리나라를 충격에 빠뜨린 ‘미투 폭로’는 정치인·문화예술인 등 유력 사회저명인사들을 법의 심판대로 보냈다. 이 당시부터 ‘개신교 목회자의 성범죄 미투가 시작되면 겉잡을 수 없을 것이다’라는 분석이 쏟아졌다. 그리고 실제로 몇몇 교회에서 미투가 시작됐고, 그중 이름만 대면 알만한 대형교회 목사들을 대상으로한 폭로도 제기됐다. 그 중 한 명이 만민중앙교회 이재록 목사다. 구속되어 재판을 받는 그는 ‘그루밍 성범죄’의 악의성으로 인해 1심에서 징역 15년을 선고받았다.


믿음·복종 악용한 ‘그루밍 성범죄’…신적존재로 여기게 해
법원 찾은 100여 명 신도들…反이재록 집회도 함께 열려
성범죄 계속되는 배경 중 하나 ‘세습’…가부장적 권력강화
강요되는 용서…주변의 2차 가해로 인해 괴로운 피해자들

 

▲ 만민중앙교회 이재록 목사가 신도에 대한 성범죄로 1심에서 징역 15을 선고 받았다.     © 이재록 목사 누리집

 

 

 

 

penfree@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12월 둘째주 주간현대 1123호 헤드라인 뉴스
1/3
광고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