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가을철 비산먼지 발생사업장 특별점검

건설공사장 등 민원발생 우려 사업장 집중 점검

이남호 기자 | 기사입력 2018/10/24 [15:45]

광주시, 가을철 비산먼지 발생사업장 특별점검

건설공사장 등 민원발생 우려 사업장 집중 점검

이남호 기자 | 입력 : 2018/10/24 [15:45]
    광주광역시
[주간현대] 광주광역시는 미세먼지 저감대책의 하나로 오는 29일부터 11월30일까지 건설공사장 등 비산먼지 발생사업장을 특별점검한다.

이번 점검은 가을철 건설공사가 늘어나고 바람이 많이 부는 기후 특성으로 날림먼지가 많이 발생함에 따라 미세먼지 농도가 증가하는 것을 막기 위해 실시한다.

점검 대상은 건설폐기물 처리업체, 건설공사장, 토사운반차량 등이며, 주거지역과 가깝거나 차량 통행이 빈번한 도로에 인접한 사업장, 민원이 많은 사업장은 집중 점검할 계획이다.

이 가운데 건설공사장과 민원이 발생한 사업장은 29일부터 이틀간 환경단체와 시·구가 함께하는 민관합동점검으로 점검의 효율성과 단속의 투명성을 높인다는 계획이다.

이번 점검 결과 위반사업장에 대해서는 조치이행명령 등 행정처분, 과태료 부과와 함께 사업장 위반 사안에 따라 사법조치도 할 계획이다.

한편, 지난해에는 비산먼지 발생사업장 694곳을 점검해 위반사업장 35곳을 적발해 조치이행명령, 개선명령 등 행정처분과 함께 과태료 828만원을 부과했다.

광주시 관계자는 “해마다 다양한 대기질 개선사업으로 지역 내 대기오염 배출량이 점차 줄어들고 있지만, 단기적인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비산먼지 발생 사업장을 중심으로 집중 관리해 시민 생활환경 보호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11월 첫째주 주간현대 1118호 헤드라인 뉴스
1/3
많이 본 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