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대형 건설공사 현장점검

시 발주 공공사업장 9곳·민간 공동주택 6곳 현장점검

이남호 기자 | 기사입력 2018/10/24 [15:44]

광주시, 대형 건설공사 현장점검

시 발주 공공사업장 9곳·민간 공동주택 6곳 현장점검

이남호 기자 | 입력 : 2018/10/24 [15:44]
    광주광역시
[주간현대] 광주광역시는 대형 건설공사에 대한 부실시공과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건설기술전문가와 합동으로 오는 26일부터 12월7일까지 현장 관리실태를 일제 점검한다.

광주시는 관계 공무원과 지방건설기술심의위원 등으로 합동점검반을 구성해 광주시와 산하기관에서 발주해 시공 중인 총 공사비 50억원 이상 대형 건설공사 9곳과 광주시가 허가해 건립중인 600세대 이상 민간 공동주택 6곳의 현장을 점검한다.

이번 합동점검에서는 공사 현장의 ,시공관리, 품질관리, 자재관리 상태 ,교통처리시설물, 안내표지판 설치 상태, 시민 불편 사항 ,안전관리 상태 등을 중점 살필 예정이다.

점검 결과 경미한 사항은 현지 시정 또는 보완토록 하고, 부실시공현장은 보수·보강과 함께 부실 정도에 따라 부실 벌점을 부과하는 등 엄정 조치하고, 우수현장은 연말 표창할 계획이다.

광주시 관계자는 “해마다 두차례 대형 건설공사 현장 관리실태를 점검하고 있으며 올해 상반기에는 공사현장 18곳을 점검해 171건의 현지 시정 조치와 기술자문을 했다”며 “이번 점검에서는 부실시공과 안전사고를 예방하는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11월 둘째주 주간현대 1119호 헤드라인 뉴스
1/2
많이 본 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