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서정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에스티환경과 협약

주거환경 취약계층 지원

이경선 기자 | 기사입력 2018/10/24 [14:51]

평택시 서정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에스티환경과 협약

주거환경 취약계층 지원

이경선 기자 | 입력 : 2018/10/24 [14:51]
    주거환경 취약계층 방역·소독
[주간현대] 평택시 서정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에스티환경은 지난 23일 서정동 관내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주거환경 취약계층을 발굴하여 방역·소독을 실시했다.

협의체 위원 10여 명은 지원 대상자의 집안 내부에 쌓인 폐기물 약 5톤을 수거하고, 대청소를 실시한 후 도배 및 장판을 교체하고 싱크대를 설치했다.

서정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이명숙 위원장은 “서정동 내 복지지원 대상가구를 집중적으로 발굴하여 주거환경을 개선함으로써 이들도 행복하게 살 권리를 보장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김희자 서정동장은 “이번 주거환경 취약계층을 위하여 방역과 청소를 실시함으로써 지역주민이 보다 더 청결한 환경에서 거주하여 행복한 삶을 누렸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서정동은 2017년에 주거환경 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보건 사업의 일환으로‘에스티환경과 서정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간의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에스티환경에서 방역과 소독을 실시하여 위생을 관리하고, 서정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이 청소와 도배·장판 등을 지원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8월 셋째주 주간현대 1108호 헤드라인 뉴스
1/3
광고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