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 안전세대 육성, 민방위 시범학교 운영

강원재 기자 | 기사입력 2018/10/24 [09:57]

미래 안전세대 육성, 민방위 시범학교 운영

강원재 기자 | 입력 : 2018/10/24 [09:57]
    동해시
[주간현대] 동해시는 각종 위기상황 발생 시 대처능력 향상을 위해 관내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미래 안전세대 육성, 민방위 시범학교 운영’을 추진한다.

민방위 시범학교 운영은 동해교육지원청과 협의해 2개 초등학교를 선정하여 오는 25일에는 북삼초등학교를 26일에는 동해초등학교에서 학생과 교직원이 참여한 가운데 실시한다.

교육과정은 화재대피 훈련, 비상시 행동요령, 심폐소생술, 소화기 및 방독면 사용법 등 이론과 실습을 병행하고, 학생들의 지속적인 체험 학습을 위해 방독면, 소화기, 구급함 등의 학습기자재를 학교에 지원할 예정이다.

최성규 안전과장은 “민방위 시범학교 운영을 통해 체험위주의 훈련 및 교육으로 학생들의 위기상황 대처능력을 키워 미래 안전세대를 육성하는 좋은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11월 첫째주 주간현대 1118호 헤드라인 뉴스
1/3
많이 본 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