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모델로 소녀시대 윤아 선정한 뚜레쥬르

인터넷뉴스팀 | 기사입력 2018/10/04 [10:42]

광고모델로 소녀시대 윤아 선정한 뚜레쥬르

인터넷뉴스팀 | 입력 : 2018/10/04 [10:42]


CJ푸드빌(대표 정성필)이 운영하는 베이커리 뚜레쥬르가 가수 겸 배우 윤아를 브랜드 모델로 선정했다고 4일 밝혔다.

뚜레쥬르는 윤아가 밝고 생기 넘치는 이미지를 가진 배우로서 건강하고 신선한 베이커리를 추구하는 뚜레쥬르의 브랜드를 잘 표현해 줄 것이라고 판단했다고 발탁 배경을 설명했다.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호감도가 높다는 점도 긍정적으로 작용했다. 뚜레쥬르는 윤아와 광고 촬영을 진행했으며 10월 중 방영되는 TV 광고를 시작으로 브랜드 모델로서의 공식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윤아는 소녀시대 활동뿐만 아니라 드라마, 영화, 예능을 오가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최근 소녀시대-Oh!GG로서 싱글 ‘몰랐니(Lil’ Touch)를 발표했으며 재난 액션 영화 ‘엑시트’에서 여주인공 ’의주’역을 맡아 촬영에 한창인 만큼 앞으로의 활약이 더욱 기대된다.

CJ푸드빌은 배우 윤아의 사랑스럽고 건강한 매력이 뚜레쥬르가 추구하는 방향과 잘 어울려 브랜드에 새로운 활력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윤아를 통해 TV 광고뿐 아니라 다양한 채널로 뚜레쥬르의 브랜드 스토리를 전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8월 셋째주 주간현대 1108호 헤드라인 뉴스
1/3
광고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