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미식가 입맛 공략하는 프리미엄급 햇반컵반 2종 출시

인터넷뉴스팀 | 기사입력 2018/09/20 [17:08]

CJ제일제당, 미식가 입맛 공략하는 프리미엄급 햇반컵반 2종 출시

인터넷뉴스팀 | 입력 : 2018/09/20 [17:08]

▲ 프리미엄급 햇반컵반 2종 


CJ제일제당은 높아진 소비자의 입맛을 공략하기 위해 프리미엄급 ‘햇반컵반’ 2종을 출시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에 선보인 제품은 ‘햇반컵반 스팸마요덮밥’과 ‘햇반컵반 버터장조림덮밥’ 등으로 5월 처음 선보인 프리미엄급 햇반컵반 ‘버섯곤드레비빔밥’, ‘낙지콩나물비빔밥’의 인기를 이을 것으로 예상된다.

햇반컵반 스팸마요덮밥과 햇반컵반 버터장조림덮밥은 10~20대 소비자가 선호하는 외식 맛집 메뉴를 가정에서 간편하게 조리해 먹을 수 있는 프리미엄급 제품이다.

스팸마요덮밥은 국내 캔 햄 1위 브랜드인 스팸과 부드러운 계란, 여기에 고소한 마요네즈의 조화가 일품인 덮밥 제품이다. 버터장조림덮밥은 국내산 돼지고기로 만든 장조림을 가득 넣고 고소한 버터로 맛을 더했다. 가격은 각각 2980원이다.

CJ제일제당은 프리미엄급 제품 라인업 확대 등 폭 넓어진 소비자의 입맛을 공략해 대표 HMR 브랜드인 햇반컵반을 연 매출 1000억원 브랜드로 키울 계획이다.

2015년 출시된 햇반컵반은 출시 첫해 200억원대의 매출을 달성했다. 2016년에는 500억원대의 매출을 기록하며 가파르게 성장했다. 지난해에도 다양한 제품군을 선보이며 800억원을 훌쩍 뛰어 넘는 괄목할 만한 성과를 거뒀다.

지난 달에는 출시 이후 월 최고 매출인 100억원을 돌파했다. 이는 월 평균 20억원의 성과를 기록한 지난 2015년과 비교할 때 5배 이상 성장한 수치다.

신제품 출시 외에도 CJ제일제당은 일상 선물세트와 명절 선물세트를 선보이며 매출을 한 층 끌어 올리고 있다. CJ제일제당은 ‘햇반컵반 미역국밥 생일패키지’, ‘햇반컵반 응원밥차’ 등 다양한 일상 선물세트를 판매하고 있다. 추석 선물세트 ‘맛있는 밥 한끼 선물세트’ 등도 새로 출시했다.

CJ제일제당 정영철 HMR마케팅담당 부장은 “햇반컵반은 기존 간편식의 한계를 뛰어넘는 독보적인 맛 품질 차별화로 가정간편식(HMR) 시장에 새로운 기준으로 제시하며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며 “높아진 소비자의 입맛을 사로잡는 제품으로 햇반컵반을 올해 1000억원대 브랜드로 성장시키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7월 넷째주 주간현대 1105호 헤드라인 뉴스
1/2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