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스크 내장증 주의당부

윤일우 소방교 | 기사입력 2018/08/22 [09:00]

디스크 내장증 주의당부

윤일우 소방교 | 입력 : 2018/08/22 [09:00]

디스크 내장증이란'

 

디스크는 척추의 뼈와 뼈 사이에서 몸의 충격을 흡수시켜 주고 완충역할을 한다.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탄력성이 퇴행하면서 우리가 흔히 부르는 '디스크 탈출증'이 발생한다.

 

반면 디스크 내장증이란 디스크 탈출증과 다르게, 디스크가 튀어나오지 않고 디스크 내부에서 통증을 유발하는 것을 말한다.

 

디스크 내장증은 허리 통증을 유발하는 게 특징으로, x-ray로 문제를 발견하지 못할 수 있어 정확한 진단을 위해서는 MRI 검사를 진행해야 한다.

 

전문가는 "디스크 내장증의 증상은 의자에 앉거나 서 있을 때 통증이 심해지고 똑바로 누우면 허리가 아파 한 자세로 오래 눕기 힘들 정도"라고 밝혔다.

 

의학계에서는 초기 치료만 잘해도 디스크 내장증 통증을 완화할 수 있다고 알려졌지만, 만성으로 변할 경우에는 통증이 심해져 더욱 복잡한 치료를 해야한다. 초기 치료 방법에는 디스크에 충격이 가해지는 달리기, 줄넘기 보다는 가볍게 걷거나 실내자전거, 수영 등을 하는 것이 도움이 되는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만성 디스크 내장증은 통증의 원인을 차단하는 신경 성형술이나 고주파 감압 열 치료가 가능한 것으로 전해졌다.

 

 

 

<담양소방서 옥과119안전센터 소방교 윤일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7월 넷째주 주간현대 1105호 헤드라인 뉴스
1/2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