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안전부장관, 폭염 현장 점검

이상호 기자 | 기사입력 2018/08/07 [08:39]

행정안전부장관, 폭염 현장 점검

이상호 기자 | 입력 : 2018/08/07 [08:39]
    행정안전부
[주간현대]행정안전부 김부겸 장관은 지난 6일 서울 노원구청에 설치된 잠자리 제공 무더위 야간 쉼터에 취약계층 어르신들과 함께 방문했다.

이에 앞서 행정안전부장관은 일일자원봉사자로서 무더위 쉼터를 이용하시는 어르신들의 자택을 직접 방문하여 위문한 뒤, 차량으로 무더위 야간 쉼터로 안내하고 함께 이용 중이신 다른 어르신들과 인사를 나누며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그리고 어르신 돌보미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어르신들에게 손 마사지를 하여 더위에 지친 피로를 풀어드리고 무더위 야간 쉼터 근무자들을 격려했다.

김부겸 장관은 “폭염에 취약한 분들에 대한 정부의 대책과 노력도 중요하지만, 국민 여러분들께서도 고향에 계신 부모님, 친지에게 수시로 전화 안부와 폭염 행동요령을 적극 안내해 주시기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서울 노원구에서 운영하고 있는 무더위 야간 쉼터는 그 동안 낮에만 운영하던 무더위 쉼터를 야간에도 개방하여 취약계층 어르신들로부터 많은 호응을 얻고 있다.

또한, 부산광역시교육청에서도 초·중·고등학교 도서관과 유휴교실 등을 활용하여 ‘무더위 대피 학교쉼터’를 운영함으로써 지역주민들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고 있어 행정안전부에서는 이러한 폭염대처 우수사례를 전국에 전파한다는 방침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4월 둘째주 주간현대 1175호 헤드라인 뉴스
1/3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기사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