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공공자전거 겨울철 운휴마치고 운영 재개

스포츠뉴스팀 | 기사입력 2013/02/18 [17:29]

서울시, 공공자전거 겨울철 운휴마치고 운영 재개

스포츠뉴스팀 | 입력 : 2013/02/18 [17:29]

[주간현대=스포츠뉴스팀] 18일 서울시가 겨울철 시민 안전을 위해 운휴에 들어갔던 상암·여의도 공공자전거 운영이 재개된다고 전했다.
 

여의도와 상암, 2개 지역에 44개 스테이션으로 운영되고 있는 공공자전거는 2010년 운영을 시작해 2012년 말까지 총 41만7000건(누적)이 이용된 것으로 나타났다.
 

2012년 한 해 동안 하루 평균 638건이 이용됐으며 정기권 이용시민은 1986명, 1일권은 6만7896명이 이용, 만족도는 87.9%인 것으로 조사됐다.
 

연령대별 이용 현황을 보면 20대가 33.8%, 40대가 24.2%, 30대가 23.1%로 주를 이루고 있으며, 다음으로 50대 9.9%, 10대가 5.7%를 차지하고 있다.
 

특히 평일 이용의 31%가 출·퇴근 시간대(07~09시, 18~20시)에 집중되어 있어, 공공자전거가 출·퇴근 교통수단으로서 큰 역할을 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44개 스테이션 순회, 시설·서비스 총 정비
 

앞서 서울시는 눈이 오거나 얼어붙은 도로에서 자전거를 타면 안전사고가 일어날 가능성이 높은데다 겨울철에는 자전거 이용이 적은 점 등을 감안하여 지난해 12월17일부터 2개월 간 운휴기간을 가졌다.
 

시는 운휴에 들어갈 때에 연간회원에게는 잔여기간만큼 자동 연장하고, 환불을 원하는 시민에게는 기간에 해당하는 만큼 금액을 돌려줬다.
 

서울시는 운휴기간동안 공공자전거 전량을 회수하고 44개 스테이션을 순회하며 자전거 및 키오스크를 정비 하는 등 운영시스템을 전반적으로 점검·보완했다.
 

운휴기간동안 총 561건의 자전거 부품교체 및 수리가 이뤄졌으며 스테이션의 이용안내모니터·터치스크린·CCTV·카드결제기 등 시설과 시스템 전반을 전수 점검했다.
 

정기권 이용하면 저렴하고 편리
 

공공자전거는 서울시 공공자전거 홈페이지(www.bikeseoul.com)에서 회원가입 및 정기권 결제가 가능하며, 회원의 경우 교통카드 또는 후불교통카드 기능이 있는 신용카드를 회원카드로 등록하여 공공자전거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정기권 이용 시 등록된 회원카드를 자전거 단말기에 접촉하면 자전거 대여가 가능하기 때문에 키오스크에서 별도의 조작 없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으며, 1년권은 3만원, 6개월권은 1만5000원, 1개월권은 5000원, 1주일권은 3000원으로 저렴하다.
 

1일권 이용 시에는 키오스크에서 휴대폰 본인인증 및 결제 후 휴대폰 문자로 송부된 승인번호를 자전거 단말기에 입력하면 이용 할 수 있다.
 

공공자전거는 1시간을 초과할 경우 30분마다 1000원이 추가로 부가되며, 1시간 이내에 스테이션에서 대여를 갱신(재대여)하면 추가요금 없이 다시 1시간을 이용할 수 있다.
 

공공자전거 투어 코스, 가족·연인과 함께
 

상암코스는 자연과 함께 흥미로운 전시를 즐길 수 있어 어린이를 동반한 가족나들이 코스로 적합하다.
 

6호선 월드컵경기장역→월드컵공원→누리꿈스퀘어 디지털파빌리온을 둘러보는 약 7km 코스로 월드컵공원의 명소로 소문난 ‘하늘공원 메타세콰이어길’, 신진 미술작가들의 작업 및 전시공간 ‘난지미술창작스튜디오’, ‘디지털파빌리온’을 들를 수 있다.
 

상암→여의도한강공원 코스는 주말 오후 친구나 연인과 함께 가볍게 달리기 좋은 코스다.
 

상암~여의도한강공원 투어 코스는 약 10km로, 6호선 월드컵경기장역→홍제천 자전거도로→망원한강공원→마포대교→여의도한강공원으로 이어지며 한강 자전거도로가 포함돼 있어 멀리 교외로 떠나지 않더라도 기분전환하기에 좋다.
 

서울시 도시교통본부 박영섭 교통운영관은 “지난해보다 업그레이드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시민들께서 주신 의견과 보완점 등을 반영하여 촘촘하게 재정비했다”며 “앞으로도 시민 의견을 수렴하여 운영 및 서비스를 지속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출처: 서울특별시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11월 첫째주 주간현대 1162호 헤드라인 뉴스
1/3
광고
광고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