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3’ 황치열, 서강준 보컬 트레이닝에 “동맥경화 올 뻔”

이경미 기자 | 기사입력 2016/01/14 [16:41]

‘해피투게더3’ 황치열, 서강준 보컬 트레이닝에 “동맥경화 올 뻔”

이경미 기자 | 입력 : 2016/01/14 [16:41]
▲ ‘해피투게더3’ 황치열 <사진출처=KBS 2TV>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이경미 기자= 가수 황치열이 배우 서강준의 보컬 트레이닝을 하다가 동맥경화가 올 뻔했다고 털어놔 관심을 모은다.

 

KBS 2TV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3’의 14일 방송은 ‘몰라봐서 미안해’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작년 한해 깜짝 스포트라이트를 받으며 뜨거운 화제를 불러모았던 이천수-황치열-이유영-예지(피에스타)-문세윤이 출연해 핫 한 인기만큼이나 핫 한 토크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는 가수 황치열은 유명해지기 전 연예인들의 보컬트레이너로 활동했던 경험담을 풀어놔 이목을 집중시켰다. 황치열은 “뜨기 전에는 돈 벌어서 보컬 학원을 차리는 게 꿈이었다”며 가수의 꿈을 포기했던 안타까운 과거를 털어놨다.

 

이어 그는 “당시 인피니트, 애프터스쿨, 러블리즈 등을 가르쳤다”며 쟁쟁한 이력을 과시했다. 나아가 황치열은 “배우 서강준도 가르쳤다”면서 “강준이 레슨을 하다가 동맥 경화 터질 뻔했다”고 너스레를 떨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를 들은 ‘해피투게더3’ 현장은 황치열에게 보컬 트레이닝을 받으려는 지원자들로 문전성시를 이뤘다는 후문.

 

뿐만 아니라 이날 황치열은 ‘구미의 GD’로 불렸던 요절복통 무용담부터 시작해 가수가 되기 위해 맨몸으로 상경했던 웃픈 스토리까지 흥미진진한 에피소드들을 털어놓으며 현장을 사로잡았다는 전언이다. 이에 황치열의 특급 활약이 펼쳐질 ‘몰라봐서 미안해’ 특집에 기대감이 증폭된다.

 

한편, 함께하면 더 행복한 목요일 밤 ‘해피투게더3’는 14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brnstar@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8월 첫째주 주간현대 1153호 헤드라인 뉴스
1/3
광고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