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 ‘힐튼 그랜드 베케이션스’과 파트너십 구축 MOU

김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24/07/04 [17:42]

현대자동차, ‘힐튼 그랜드 베케이션스’과 파트너십 구축 MOU

김보미 기자 | 입력 : 2024/07/04 [17:42]

현대자동차-HGV 아시아태평양∙하와이본부 파트너십 체결식서 전략적 협업 및 향후 계획 논의

하와이 내 HGV 제휴 리조트방문 고객 대상 일상 속 전기차 경험 프로그램 진행

 

하와이, 환경 보호 인식 높고 최근 전기차 이용자 늘어 잠재 고객 접근성 강점

파트너십 기반, 고객 만족도∙전기차 수요 등 고려해 향후 대상 국가 확대 검토 예정

 

 

현대자동차가 글로벌 호텔 체인 기업과 손잡고 세계적인 휴양지인 하와이에서 전 세계 전기차(EV) 잠재 고객들에게 일상 속 새로운 경험을 선사한다. 

 

현대자동차는 세계적인 호텔 그룹 ‘힐튼(Hilton)’이 만든 글로벌 타임쉐어 리조트  운영 기업 ‘힐튼 그랜드 베케이션스(Hilton Grand Vacations, 이하 HGV) 아시아태평양∙하와이본부’와 글로벌 고객 대상 전기차 경험 확대를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이날 업무협약 체결식은 일본 도쿄에 위치한 힐튼 오다이바 호텔에서 현대자동차 국내사업본부장 정유석 부사장과 HGV 아시아태평양∙하와이본부 제프 버니어(Jeff Bernier) 수석 부사장 등 양사 주요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현대자동차가 이날 배포한 보도자료에 따르면, 이번 파트너십으로 양사는 올해 여름부터 HGV 멤버십 가입자 및 하와이 HGV 리조트 이용 고객들을 대상으로 하와이 현지에서 현대자동차의 전기차를 경험할 수 있는 ‘현대 모빌리티 패스포트 인 코나(Hyundai Mobility Passport in Kona)’ 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이다. 특히 여행, 라이프스타일 등 일상 속에서 전기차를 통한 특별한 경험을 제공해 고객 만족도 향상과 브랜드 인지도 확대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는다는 전략이다. 

 

현대자동차는 이미 일본 법인인 '현대 모빌리티 재팬(Hyundai Mobility Japan)' 단독으로 지난 4월부터 하와이 오아후섬에서 현대자동차 아이오닉5와 투싼 하이브리드를 체험할 수 있는 ‘현대 모빌리티 패스포트(Hyundai Mobility Passport)’ 캠페인을 진행 중이다. 

 

현대자동차가 배포한 이 보도자료에 따르면, 현대자동차는 이번 MOU를 통해 일본 법인에서 기존에 진행 중이던 프로그램을 확대 운영해 더 많은 글로벌 잠재 고객에게 일상 속 전기차 경험을 선사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하와이는 환경 보호에 대한 인식이 높고 최근 전기차 이용이 증가하고 있어 잠재 고객 접근성이 높을 것으로 보인다. 

 

향후 양사는 이번 프로그램을 시작으로 전기차 수요 및 고객 반응을 고려하여 대상 지역을 더욱 확대하는 방안도 검토 예정이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현대자동차는 지속 가능한 모빌리티를 선도하는 기업으로서 ‘휴머니티를 향한 진보’라는 브랜드 비전 아래 다양한 분야에서 혁신적 도전을 이어가고 있다”며 “이번 협력을 통해 고객들이 전 세계 어디를 여행하더라도 전기차 경험을 좀 더 경계없이 원활하게 체험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포토뉴스
7월 둘째주 주간현대 1252호 헤드라인 뉴스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