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양행 창립기념, ‘버들 생명 플로깅’ 실시

‘버들 생명 플로깅’ 올해로 3년째...임직원과 가족 443명 참여하여 쓰레기 8만개 수거 목표로 활동

김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24/06/19 [14:53]

유한양행 창립기념, ‘버들 생명 플로깅’ 실시

‘버들 생명 플로깅’ 올해로 3년째...임직원과 가족 443명 참여하여 쓰레기 8만개 수거 목표로 활동

김보미 기자 | 입력 : 2024/06/19 [14:53]

창립주간 지역사회 런치타임 플로깅도...쓰레기 수거 목표 8만개 달성하면 소아암 환자 치료비 지원

▲ 유한양행이 창립 98주년을 기념하여, 지난 6월 3일부터 3주간 소아암 환자 치료비를 지원하는 ‘버들 생명 플로깅’을 진행해 눈길을 끌고 있다.


유한양행이 창립일을 기념해 ‘버들 생명 플로깅’ 사회공헌 활동을 펼쳤다.

 

유한양행(대표이사 조욱제)은 창립 98주년을 기념하여, 지난 6월 3일부터 3주간 소아암 환자 치료비를 지원하는 ‘버들 생명 플로깅’을 진행한다고 6월 19일 밝혔다. 

 

‘버들 생명 플로깅’은 올해로 3년째를 맞는 행사로 임직원과 가족이 참여하여 집 근처에서 생활쓰레기를 수거하여 그해의 환경목표를 달성하면 소아암 환자 치료비를 지원하는 창립기념 사회공헌 활동이다. 올해는 임직원과 가족 443명이 참여하여 쓰레기 8만개 수거를 목표로 활동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6월 18일, 사업장 인근 지역사회를 위해 본사, 연구소, 공장 등 3개 사업장 직원들이 모여 점심시간 동안 쓰레기를 줍는 ‘런치타임 플로깅’을 처음으로 실시했다. 70여명의 직원들이 참여하여 지역사회 쓰레기를 수거했으며, 수거량은 8천개에 달했다. 

 

또한 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활동에 참여한 임직원들에게는 인근 카페와 사내 매점에서 텀블러 지참 시 커피를 무료로 주는 쿠폰을 지급하며, 직원 개개인이 생활 속에서 친환경을 실천할 수 있게 하였다. 

 

유한양행은 2022년부터 비영리 기업인 이타서울과 협력하여 직원들이 모바일에서 수거한 쓰레기를 직접 입력하고, 공유하는 데이터 플로깅을 도입하여 운영하고 있다. 환경활동을 수치화하고, 환경적 가치를 측정할 수 있는 전용 모바일 플랫폼을 구축함으로써 임직원들이 실시간으로 목표 달성율을 확인하며 참여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지난 2023년에는 총 76,624개의 쓰레기를 수거해 총 1,353kg의 탄소를 저감하였고, 올해는 쓰레기 8만개 수거를 목표로 하고 있다.

 

유한양행은 이번 플로깅 활동 목표 달성을 통해 한국 백혈병 어린이재단에 소아암 환아 치료비 1천만원을 기부할 예정이다.

 

유한양행은 "앞으로도 ‘건강한 내일, 함께하는 유한’이라는 사회공헌 슬로건에 맞게 사람과 지구의 건강 및 지역사회를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포토뉴스
7월 둘째주 주간현대 1252호 헤드라인 뉴스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