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영국 가정 채널 소주 입점…현지화 공략 강화

인터넷뉴스팀 | 기사입력 2023/11/30 [14:47]

하이트진로, 영국 가정 채널 소주 입점…현지화 공략 강화

인터넷뉴스팀 | 입력 : 2023/11/30 [14:47]

현지 대형 슈퍼마켓 '세인스버리' 등 입점

 

▲ 영국 세인스버리.   <뉴시스>

 

하이트진로는 영국 슈퍼마켓 '세인스버리(Sainsbury’s)' 88개 매장과 온라인 몰 세인스버리 온라인 '오카도(Ocado)'에 과일리큐르 2종을 입점하며 현지 시장 공략을 강화한다고 28일 밝혔다.

 

세인스버리는 영국 슈퍼마켓 체인 중 두 번째로 큰 규모로 1400개 매장을 운영한다. 2022년 기준 영국 시장점유율 15.2%를 차지하고 있다.

 

하이트진로는 세인스버리와 온라인 채널에 진로(JINRO) 제품을 입점하며 가정 시장을 통한 영국 현지화에 더욱 박차를 가한다는 전략이다.

 

하이트진로가 배포한 보도자료에 따르면, 하이트진로의 영국 소주 수출량은 최근 3년간 연평균 약 73%의 높은 성장률을 기록하는 등 해마다 증가하고 있다. 특히 하이트진로 영국 현지 거래선 출고 자료 기준 2022년 현지인 판매 비율은 77%를 기록했다.

 

하이트진로가 최근 영국 대표 뮤직페스티벌 공식 후원, 현지 외식 프랜차이즈와 협업을 진행하는 등 영국 시장 내 브랜드 인지도 제고를 위해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에 나서며 진로(JINRO)가 현지 소비자들을 중심으로 확산되고 있다.

 

하이트진로가 배포한 이 보도자료에 따르면, 하이트진로는 영국 가정 채널 공략을 위해 과일리큐르 중 현지에서 가장 인기가 많은 청포도에이슬과 복숭아에이슬의 6본입 패키지를 세인스버리 88개 매장에서 판매한다.

 

또 11월부터 온라인으로도 채널을 확대하며 판매를 가속화하기 위해 '세인스버리 온라인'과 영국 대형 온라인 몰 '오카도'에 과일리큐르 2종의 20본입을 입점해 판매 중이다.

 

황정호 하이트진로 해외사업본부 총괄 전무는 "과거 판매 규모가 상대적으로 작았던 유럽 시장이 최근 급성장하며 현지인 중심 음용이 확대되는 것은 소주 세계화에 한발 더 다가간 것으로 의미가 있다"며 "온·오프라인 채널을 계속해서 강화해 나갈 것은 물론, 유흥 채널에서 다양한 브랜드 홍보 활동도 적극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2월 넷째주 주간현대 1243호 헤드라인 뉴스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